default_setNet1_2

MBG 사기 주범 5명 추가 구속

기사승인 2019.03.27  07:54:24

공유
default_news_ad1

- 대전에서 단일사건 최대 구속자 기록

법원이 검찰에서 신청한 MBG 사건의 피의자 5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대전지방법원 유석철 영장전담판사는 26일 오후 10시, 영장실질심사 후 "도주 및 증거인멸의 있다"며 영장을 발부해 이 사건 구속자는 총 12명으로 늘어났다.

앞서 법원은 지난 달 20일 MBG 임동표 회장을 비롯해 사기에 주도적으로 관여한 7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한 바 있다.

이번에 구속된 5명은 MBG 공동대표로 김 모 및 이 모 씨는 자본시장과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 위반으로 박 모, 조 모, 염 모 씨는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 법률을 위반한 혐의다.

한편, 검찰은 해외개발사업을 빙자해 1천억 원 이상의 부당이익을 챙긴 혐의로 임동표 회장을 포함해 회사 주요 관계자 12명을 구속해 대전 지역에서 2천년대 들어 최대 구속자를 기록했다.

김기석 기자 msay27@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