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국당 누리봉사단, 열무김치 봉사 활동

기사승인 2019.07.18  17:09:05

공유
default_news_ad1
   
 

 

자유한국당 대전시당(위원장 육동일) 누리봉사단은 18일, 유성구 송강사회복지관 열무김치를 담가 전달하는 봉사활동을 했다고 밝혔다.

누리봉사단원들은 86회 정기 봉사활동을 맞아 열무를 다듬고 갖은 양념으로 맛을 낸 열무김치를 담가 장애인과 독거노인 등 150여 가정에 배달했다.

육동일 대전시당위원장은 “초복이 지나고 본격적인 여름철이 시작되면서 일반인들은 계곡과 해변으로 피서를 가지만 중증장애인과 독거노인 같은 취약한 계층은 무더위에 그대로 노출될 수밖에 없다”며 “오늘 정성스레 담근 열무김치가 이 분들의 입맛을 돋구어 더위를 이기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광래 누리봉사단장은 봉사단원들에게“고온다습한 기온이 연일 계속되고 있어 반찬을 만듦에 있어 더욱 위생에 신경써 주고, 정성껏 만든 김치가 더욱 맛이 있듯이 내 가족이 먹는 음식이라고 생각하며 정성을 담아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날 봉사활동에는 육동일 시당위원장과 김광래 누리봉사단장, 박희조 수석대변인, 김경태·이매라 부위원장, 조성호 기초의원협의회장, 조은경 여성위원장, 한동권 디지털정당위원장, 박용필 홍보위원장, 조수연 윤리위원장, 이근섭 인재영입위원장, 황수동 시각·발달장애특별위원장, 이순자 주민자치특별위원장, 안길찬 지역교통대책특별위원장, 박태희 지역문화예술특별위원장, 강노산 서구의원, 이희환·윤광준·윤정희 유성구의원 및 누리봉사단원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김기석 기자 msay27@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