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서명석 중구의회 의장, 일본 규탄 챌린지 참여

기사승인 2019.08.26  19:55:47

공유
default_news_ad1
   
 

 

대전 중구의회는 서명석 의장이 일본의 명분 없는 수출 규제를 규탄하는 ‘1일 1인 일본 규탄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일본 아베정부의 부당한 경제보복 철회를 요구하며 시작된 이번 캠페인은 일본의 수출규제와 화이트리스트 제외 조치 철회를 요구하는 메시지와 함께 다음 참여자를 지목하는 방식으로 펼쳐지고 있다.

서명석 의장은 23일 중구 어남동에 소재한 단재 신채호선생 생가지에서 일본의 부당한 경제 보복을 규탄하며 일본 정부의 책임 있는 행동을 촉구했다.

신채호선생 생가지는 1991년 7월 10일 대전시 기념물 제26호호 지정됐으며, 일제강점기에 활동한 대전의 대표적인 독립운동가이자 역사학자인 신채호 선생은 이곳 어남동 도리미 마을에서 1880년 12월 8일 태어나 8세 때까지 이곳에 머물렀다.

한편, 중구의회에서는 지난 1일 일본 정부의 경제 보복을 규탄하는 성명을 내고 일본의 수출 규제와 화이트리스트 한국 배제결정에 대해 강력 규탄한 바 있다.

김기석 기자 msay27@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