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 국민 알권리 안중에 없는 검찰과 법무부

기사승인 2019.12.01  18:24:14

공유
default_news_ad1

○ 그동안 검찰이 대전지역 언론과 정기적으로 이어온 '브리핑'을 지난달을 마지막으로 이번달 부터 없애 국민의 알권리가 대폭 제한 될 전망.

특히 '브리핑 폐지'는 일시적인 게 아니라 법무부가 훈령으로 정해 실시하는 것이라 상위법이 개정되지 않는 한 재개는 불가능한 상황.

'피의사실 공표 죄' 때문에 브리핑이 폐지될 경우 사회기득권층 비리에 대한 취재가 원천적으로 불가능해 오히려 그 피해는 사회전반에 미칠 것이라는 게 법조계와 언론계 분석.

김기석 기자 msay27@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