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중구, 마스크 23,400개 지원

기사승인 2020.02.13  15:49:28

공유
default_news_ad1
   
 

 

대전 중구(구청장 박용갑)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을 위해 13일, 5천여만원의 재난관리기금으로 마스크 23,400개를 긴급 지원했다고 밝혔다.

이는 선별진료소를 운영 중인 보건소뿐 아니라 동 행정복지센터를 이용하는 일반 주민의 감염 예방을 위한 조치다.

마스크는 보건소 750개, 뿌리공원 500개, 경로당에 7,300개, 중앙로지하상가에 3,000개가 전달됐다.

특히 마스크 품귀현상으로 어려움을 겪는 행정복지센터를 이용하는 주민을 배려해 동 행정복지센터에는 11,850개가 지급됐다. 

박용갑 중구청장은 “아직까지 대전에는 확진자가 1명도 없지만, 이번 긴급 마스크 지원으로 주민 건강 안전망을 더욱 공고히 다질 것”이라고 말했다.  

김기석 기자 msay27@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