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국립한밭대, 충청권 산학협력 거점형 플랫폼 운영기관 선정

기사승인 2020.05.28  16:54:34

공유
default_news_ad1

국립 한밭대학교(총장 최병욱) 산학협력단(단장 최종인)은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지원하는 '2020년도 산학협력 거점형 플랫폼(R&D'운영기관에 충청권 거점대학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28일 밝혔다.

`산학협력 거점형 플랫폼(R&D)’은 대학에 구축된 기술개발 인프라를 지역 중소기업에 개방하고 산학협력 거점으로 활용하여 중소기업의 지속적인 기술 수준 향상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인프라와 연구역량이 우수한 대학 중에서 5개 권역별* 1개 대학을 거점대학으로 선정했다.

기업은 사업 수행기간 동안 대학 연구실에 핵심연구인력을 1명 이상을 파견하고, 대학은 실험실·연구인력·장비·기술이전·교육 등을 종합적으로 지원하며, 총 2단계로 나누어 1단계 기술역량분석(1개월 이내, 2백만원 한도)과 2단계 맞춤형 R&D 수행(2년 이내, 3억원 한도)에 2년간 국비 약 45억원을 지원한다.

기술역량분석은 산학협력 희망기업과 전문가를 매칭시켜 기업진단을 통해 기업맞춤형 지원 과제를 추천하게 되며, 맞춤형 R&D 수행은 기술역량분석을 통해 추천하여 선정된 과제에 대해 맞춤형 R&D 지원프로그램으로 대학과 기업이 공동기술개발을 수행한다.

한밭대 중소기업산학협력센터 도명식 센터장은 “이번 산학협력 거점형 플랫폼(R&D) 사업 운영으로 기술혁신역량 진단, 맞춤형 과제 기획 및 공동기술개발 등 충청권(강원 포함) 소재 중소기업의 지속적인 기술 수준 향상을 위해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사업은 6월초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과 한밭대학교 간 거점대학 운영기관 협약 체결 후 지역의 참여기업을 모집할 계획이다.

김기석 기자 msay27@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