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경제통상진흥원, 올해 두 번재 단체 헌혈

기사승인 2020.07.03  18:39:50

공유
default_news_ad1
   
 

 

대전경제통상진흥원(원장 배상록)에서는 3일, 대전·충남·세종 혈액원을 통해 코로나 19 장기화에 따른 국가적 혈액 수급난을 함께 극복하기 위해 힘을 보탰다고 밝혔다.

이번 단체헌혈은 올 3월에 이어 올해 두 번째 갖는 행사로, 진흥원 임직원을 비롯해 입주기업 및 유관기관에서도 ‘생명 나눔’ 헌혈문화 조성에 뜻을 함께하였다. 헌혈행사에 앞서, 마스크 착용 및 손 소독, 발열체크 등 코로나 19 감염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키는 가운데 행사가 진행됐다.

배상록 원장은 “이번 헌혈 행사가 코로나 19로 인해 부족한 혈액의 수급난을 극복하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코로나 19를 함께 극복해나가기 위해 적극적으로 소상공인 및 기업지원을 지속 추진하는 등 공공기관의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경제통상진흥원은 코로나 19 극복을 위한 전 직원의 성금 전달 2차례 및 다양한 지역사회 위기 극복프로그램을 진행한 바 있다.

김기석 기자 msay27@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