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대전예술의전당, 인아웃 콘서트

기사승인 2020.10.16  15:16:23

공유
default_news_ad1
   
 

 

클래식 대중화와 원도심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처음 선보인 대전예술의전당 '인아웃콘서트'가 오는 21일 오후 7시 30분에 아트홀에서 열린다.

인아웃은 말 그대로 공연장 안(in)과 밖(Out)에서 열리는 공연이지만 올해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공연장 안에서만 1회로 진행된다.

연은 지난해에 이어 마에스트로 금난새가 지휘하며, 올해 창단 15주년을 맞는 지역의 실력 있는 실내악단 ‘안디무지크 필하모니아’가 함께한다. 금난새는 특유의 친근하고 재미있는 해설로 오랫동안 사랑받고 있으며, 클래식음악의 대중화를 이끈 음악가로 이번 무대 역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날은 국내외를 오가며 오페라 주역을 비롯한 다양한 무대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소프라노 최정원과 한국예술종합학교 재학시절부터 남다른 실력을 인정받아 수많은 오페라 주역과 오라토리오 솔로, 대한민국 오페라대상 신인상 수상(2017년)에 빛나는 실력 있는 테너 김정규가 오페라 '라 보엠' 1막 의 하이라이트를 선보인다.

그 밖에 스메타나의 대표작인 교향시 '나의 조국' 중 ‘몰다우’와 누구나 한번쯤 들어보았을 엘가의 '사랑의 인사', '위풍당당 행진곡' 등 귀에 익숙한 레퍼토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대전예술의전당은 공연장을 찾은 관객들의 안전한 관람을 위해 열화상카메라를 추가로 설치했다. 입장권은 전석 1만원이며, 객석은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완화에 따라 기존 수용인원의 50% 수준인 520여명이 관람 가능하다.

김기석 기자 msay27@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